본문바로가기

열린공간

COMMUNITY

"이 초밥, 방사능 수치 정상"…수산업계 걱정 던 부산 스타트업 (2023.03.09)

페이지 정보

작성자
댓글 0건 조회 31회 작성일 23-03-10 13:30

본문

식품안전 인증사업 '바다플랫폼'
방사능수치·원산지 정보 등 제공
부산 지역 스타트업 바다플랫폼이 블록체인 기반의 식품 안전 인증사업을 확대한다. 최근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에 따른 수산업계의 우려를 반영한 것이다. 기존 식품 원재료를 대상으로 한 방사선 인증 사업을 일선 식당 메뉴로 확대할 방침이다.

바다플랫폼은 이달 ‘세이피안 다이닝’ 서비스를 출시했다. 기존 플랫폼 세이피안이 고등어 등 수산 식품 원재료를 중심으로 방사선 수치, 푸드마일리지, 원산지 등의 정보를 제공한 것이라면 이번 사업은 식당 메뉴 하나하나의 식품 안전 정보를 투명하게 공개한다.

(중략)

현재까지 세이피안 다이닝에 등록된 협력사는 세 곳. 전국 50여 개 매장을 운영 중인 ‘호주에서 온 스시’가 대표적 사례다. 바다플랫폼은 횟감과 쌀 등 초밥 하나하나에 들어가는 원재료를 모두 검사해 식당 테이블에 QR코드를 붙여 플랫폼을 통해 모든 정보를 공개한다. 

기사전문 바로가기 : https://www.hankyung.com/society/article/2023030861791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